공지사항
질문과답변
자유게시판
나때TV방송국
자원봉사신청란
갤러리
기부금공시현황
관련사이트
>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작성일 : 22-07-21 15:20
[9.2]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93회 정기연주회 - 베스트 클래식 시리즈 'BPO와 함께 춤을'
 글쓴이 : 부천시시립예술… (121.♡.55.225)
조회 : 59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93회 정기연주회 - 베스트 클래식 시리즈 'BPO와 함께 춤을'

일자 2022년 9월 2일 (금) 오후 7시 30분
장소 부천시민회관 대공연장
가격 전석 10,000원
연령 초등학생 이상 입장
문의 032-327-7523

무대에 펼쳐진 악기를 들고 놓으며 바삐 움직이는 퍼커셔니스트는 언뜻 춤을 추는 듯 보인다. 타악기 연주자들이 연기와 퍼포먼스도 연주의 일부분이라 여기는 이유다. “두드릴 수 있는 건 모두 타악기”라고 말하는 마림바이스트 박혜지가 에릭 이웨이즌의 ‘마림바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주곡’으로 눈에 보이는 음악을 연주하고, 이를 이어받아 라흐마니노프의 ‘교향적 무곡’이 매혹적인 리듬과 선율로 긴장을 놓지 않는다. <BPO와 함께 춤을>이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어느새 어깨가 들썩이는 음악회가 될 것이다.
 

지휘  장윤성
협연  마림바 박혜지 (Marimba Hyeji Bak)
연주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프로그램

드보르작, 카니발 서곡 작품92
A. Dvo&#345;&#225;k, Carnival Overture Op.92
 
에릭 이웨이즌, 마림바와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주곡 (마림바 박혜지)
Eric Ewazen, Concerto for Marimba and Orchestra
Ⅰ. Andante-Allefro Vivace
Ⅱ. Andante cantabile
Ⅲ. Allegro con fuoco
 
Intermission
 
라흐마니노프, 교향적 무곡 작품45
S. Rachmaninov, Symphonic Dance Op.45
Ⅰ. Non Allegro
Ⅱ. Andante con moto. Tempo di Valse
Ⅲ. Lento assai—Allegro vivace


출연자 소개

지휘 장윤성
지휘자 장윤성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작곡을 전공하고 동대학원에서 지휘전공 수료 후 오스트리아 빈 국립음악대학 유학 중 1993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열린 제1회 프로코피예프 국제 지휘자 콩쿠르 2위에 입상, 1997년 일본 동경 국제 지휘자 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에 입상하였다.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필하모니, 상트페테르부르크 심포니, 카메라타 상트페테르부르크, 일본 도쿄 심포니, 오사카 필하모니, 센다이 필하모니, 오스트리아 빈 콘서트 페라인, 클라겐푸르트 심포니, 독일 로베르트 슈만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켐니츠, 뉘른베르크 심포니, 이탈리아 로마 심포니, 스페인 오케스트라 클라시카 산타 세실리아 마드리드, 헝가리 MAV 심포니 오케스트라, 체코 프라하 방송교향악단, 프라하 심포니, 브르노 심포니, 야나체크 필하모닉, 폴란드 크라크푸 라디오 심포니, 우크라이나 하르코프 심포니, 세르비아 베오그라드 심포니 등 국제적인 명성의 유수 오케스트라를 지휘하였다.또한, 독일 뉘렌베르그 심포니와 독일 4개 도시 순회, KBS 교향악단 일본 순회, 러시아 마린스키 오페라 오케스트라와 카메라타 상트페테르부르크의 한국 순회, 체코 브루노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야나체크 필의 오스트리아 클라겐푸르트 상트 푈텐 순회, 유니버설 발레단과 영극 새들러스 웰즈 극장, 미국 시카고 리릭 오페라, 캐나다 밴쿠버 퀸 엘리자베스 극장에서 발레 공연, 서울시립오페라단 동경 오사카 순회 등 심포니, 발레음악, 오페라에 이르는 연주 투어의 지휘봉을 잡았다.1995년에는 폴란드 크라쿠프에서 펜데레츠키 교향곡 제5번 <KOREA>를 유럽 초연과 쇤베르크 ‘구레의 노래’, 알프레도 카셀라 교향곡 제2번, 에르네스트 블로흐 교향곡 c#단조 등의 한국 초연 그리고 많은 국내 작곡가들의 창작곡 초연 등 고전에서 근현대를 아우르는 폭넓은 레퍼토리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또한, 오스트리아 Neustudio B&#252;hne에서 모차르트 <카이로의 거위> 지휘를 시작으로 <피가로의 결혼>, <돈 조반니>, <코지 판 투테>, <마술피리>, 로시니 <결혼 청구서>, <세빌리아의 이발사>, 훔퍼딩크 <헨젤과 그레텔>, 도니체티 <사랑의 묘약>, 베르디 <리골레토>, <라 트라비아타>, <운명의 힘>, <나부코>, 푸치니 <일 트리티코>, <나비부인>, <라 보엠>, <토스카>, 비제 <카르멘>, 브리튼 <한여름 밤의 꿈>, 오네게르 <화형대 위의 잔다르크> 등을 지휘하여 오페라 지휘자로도 많은 활동 중이다. 그는 일본 오사카 칼리지 오페라하우스 전임지휘자, 울산시향 상임지휘자, 창원시향 상임지휘자, 대전시향 상임지휘자, 군포프라임필의 전임지휘자 등을 역임하였고 일본 카메라타 레이블로 음반을 발매하였다. 현재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 지휘전공 교수와 Soli Deo Gloria 음악협회 서울&비엔나 예술감독으로 활동 중이며, 2021년 6월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3대 상임지휘자로 취임하였다.


협연  마림바 박혜지
퍼커셔니스트 박혜지는 10년만에 개최된 제네바 국제 콩쿠르 타악기 부문에서 한국인 최초로 우승 및 관중상, 청소년 관중상, 제네바 학생 관중상, 야마하 영아티스트상, 쥬씨 콘서트 상, 버그라울트 마림바 상까지 제네바 콩쿠르 역사상 최초로 6개 부문의 모든 특별상을 석권하며 관객을 끌어당기는 매력을 가진 퍼커셔니스트로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또한 벨기에 국제 마림바 콩쿠르에서도 1위 및 3개의 특별상을 수상했으며, 독일 스파르다 클래식 어워드 우승, 미국 시카고 국제 타악기 콩쿠르 3위, 독일 뮌헨 어거스트-에버딩 타악기 콩쿠르 2위를 수상하였다.

박혜지는 롯데콘서트홀에서 오스모 벤스케가 이끄는 서울시립교향악단과 함께 페테르 외트뵈시의 ‘스피킹 드럼’을 국내 초연으로 선보인 바 있으며, 스위스 제네바 체임버 오케스트라와 함께 마이클 자렐의 타악기 콘체르토를 스위스 초연으로 연주하며 국•내외를 오가며 타악기의 매력을 알리고 있다. 줄리앙 르로아, 리 비아오, 이재준, 김홍식, 정나라 등 저명한 지휘자들과도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스위스 로망드 오케스트라, 콘스탄츠 남서독일필하모니, 쿼들리벳 앙상블, 서울시립교향악단, 경기필하모닉오케스라, 대구시립교향악단, 제주체임버오케스트라, 대구영재유스오케스트라 등 유럽과 한국을 대표하는 오케스트라와 협연을 이어오고 있다.

독주자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그녀는 스위스 레조데르 페스티벌과 프랑스 페리고르 누아 페스티벌을 비롯하여 프랑스 포 타악기 페스티벌, 크로아티아 국제 타악기 페스티벌 IPEW, 콜베르그 50주년 타악기 페스티벌, 덴마크 왕립 음악원에서의 퍼커션 펄스 2020 초청연주 등 세계적으로 저명한 음악 페스티벌에 초청되었으며, 프랑스 파리의 성당에서의 리사이틀을 비롯하여 스위스 쥬씨, 제네바, 프랑스 파리 등지에서의 초청 독주회는 물론,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인춘아트홀, 롯데콘서트홀, 수성아트피아, 대구콘서트하우스 등 국내 무대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며 국내외 활동 무대를 넓혀가고 있다.

박혜지는 오케스트라 협연과 리사이틀, 그리고 앙상블까지 다양한 연주활동을 통해 세계 여러 무대에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NDR 엘브필하모니타악기앙상블과의 협연 무대와 예술의전당 독주회 또한 앞두고 있다.

만15세에 타악기를 공부하기 시작한 박혜지는 서울대학교 졸업 후 독일 슈투트가르트 국립음대에서 석사과정과 최고연주자과정을 졸업하였으며 정희라, 최경환, Marta Klimasara를 사사했다.

​​​​​​
* 주최 측 사정으로 인하여 일부 내용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